자료실

국내 희귀난치질환자 의약품 공급 위한 42억 예산 확보

한누리병원학교 | 2020.07.08 14:30 | 조회 93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지난 3일 국내 희귀난치질환자의 안정적 치료를 위한 의약품 사전구매 비축비 42억원이

포함된 3차 추경(추가경정예산)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식약처는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의 전 세계 확산으로 의약품의 해외 수급이 불안정해질 우려가

 커짐에 따라, 희귀·난치질환자용 의약품을 안정적으로 공급하기 위해 '한국희귀필수의약품센터'의 사전구매

비축비 편성을 추진해왔다.

한국희귀필수의약품센터는 170여종의 희귀필수의약품을 취급하고 있으며, 그간 환자가 구입에 필요한 비용을

내면 이를 통해 의약품을 구매한 후 환자에게 공급하는 방식이었다.

이번 예산 통과로 앞으로는 확보된 예산을 활용해 수요가 많거나 중증·응급 치료에 필요한 의약품을 미리 구매

한 후 환자가 필요로 할 때 적기에 공급할 수 있게 됐다.

또한 소아 뇌전증치료에 사용되는 ‘에피디올렉스’ 등 대마 성분 의약품도 환자에게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을

전망이다.

식약처 이의경 처장은 "이번 예산 확보로 희귀난치질환자가 의약품을 기다려야 하는 수고를 덜고 적기에 치료를

받을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의약품 사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필요한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메디게이트뉴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자원봉사자 모집안내

대상 학생들이 힘든 치료과정을 겪고 있어 심리적 안정이 매우 중요하고 안정적인 정규 교육도 필요한 상태입니다.
교사처럼 책임감을 가지고 수업을 진행 할 수 있는 자원봉사를 모집합니다.

자세히 보기
위로
  • 전라북도교육청
  • 특수교육지원센터
  • 전북대학교병원
  • 전북대학교어린이병원
  • 전국병원학교